국립공원관리공단

가야산국립공원 국립공원 이미지

가야산국립공원 안내

가야산국립공원은 전체 면적 76.256㎢로 경상남도와 경상북도가 서로 잇대어 있는 곳에 위치하고 있다. 1966년 6월 24일 사적 및 명승지 제5호로 지정되었으며, 1972년 10월 13일 국립공원 제9호로 지정되었다. 우뚝 솟은 상왕봉은 일명 우두산으로도 불리며, 해발 1,430m의 위용을 자랑하고 있다. 가야산 및 주변은 선캠브리아기의 흑운모편마암, 반상변정질편마암, 회장암 그리고 백악기 해인사화강암으로 구성되어 있다. 가야산은 소백산육괴, 불국사변동 등의 특징을 관찰할 수 있는 좋은 지질학습장으로 지질 특성을 관찰할 수 있는 명소는 만물상, 남산제일봉, 용문폭포 등이 있다. 가야산은 예부터 해동의 10승지 또는 조선팔경의 하나로 이름나 있는 곳이기도 하며, 우리나라 화엄종의 근본 도량으로 팔만대장경을 봉안한 법보종찰 해인사가 있는 곳이기도 하다. 특히 해인사 앞자락을 굽이쳐도는 홍류동 계곡은 우리나라 팔경 가운데 으뜸이라 했으며 신라 말 난세를 비관하여 그 한을 달래기 위하여 산문에 들어가 선화(仙化)한 대학자 고운 최치원 선생의 자취가 남아있는 농산정, 학사대 등의 유적과 1995년 12월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된 호국 불교의 상징인 팔만대장경과 경판전을 보유하고 있다. 고기(古記)에 의하면 '산형은 천하에 절승 중 제일이다'라고 극찬하였으며, 오대산(1,563m), 소백산(1,439m)과 더불어 왜적의 전화를 입지 않아, 삼재(화재, 수재, 풍재)가 들지 않은 곳으로 알려지고 있으며, 사명대사께서도 이곳에서 말년을 보내신 곳으로 지금도 옛 선현들의 숨결을 느낄 수 있다.